창원남산교회
ID저장
  Home > 나눔마당 > Q.T 나눔

사단아! 19.02.26 12:47
이길수 HIT 129
[마태복음 16:21]

이때로부터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기가 예루살렘에 올라가 장로들과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에게 많은 고난을 받고 죽임을 당하고 제 삼일에 살아나야 할것을 제자들에게 비로소 가르치시니
From that time on Jesus began to explain to his disciples that he must go to Jerusalem and suffer many things at the hands of the elders, chief priests and teachers of the law, and that he must be killed and on the third day be raised to life.

[마태복음 16:22]

베드로가 예수를 붙들고 간하여 가로되 주여 그리 마옵소서 이 일이 결코 주에게 미치지 아니하리이다
Peter took him aside and began to rebuke him. "Never, Lord!" he said. "This shall never happen to you!"

[마태복음 16:23]

예수께서 돌이키시며 베드로에게 이르시되 사단아 내 뒤로 물러 가라 너는 나를 넘어지게 하는 자로다 네가 하나님의 일을 생각지 아니하고 도리어 사람의 일을 생각하는도다 하시고
Jesus turned and said to Peter, "Get behind me, Satan! You are a stumbling block to me; you do not have in mind the things of God, but the things of men."

《사단아!》
예수님께서는 그동안 제자들과 함께하시며 그가 누구이신지를 나타내기 위하여 많은 기적과 비유로써 제자들을 훈련하셨습니다. 제자들이 어렴풋이 예수님에 대하여 알기시작할때 쯤인데 별안간 예수님 자신이 얼마 안가서 대제사장, 바리새인, 서기관들에 의해서 고난 받고 죽임을 당할것이라고 말씀을 하십니다. 당시 분위기로 보면 이들 종교지도자들은 많은 권위와 권력을 가지고 대중을 이끌었는데 ,이들 "인간들에게 죽임을 당할것" 이라는 그들의 스승인 예수님의 말씀에 제자들의 생각은 어떠했을까요? 제자들의 마음속엔 " 그러면 그렇지...." 란 생각이 들지 않았을까요? 예수님이 누구인지 제대로 모르니 그를 사역을 통한 하나님의 뜻이 무엇인지 모르게 되고 베드로 처럼 " 이 일이 결코 주에게 미치지 아니하리이다" 라고 용감히 말해버리고 말았던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을 모르고 십자가에서 이루실 생명의 구원 사역을 못하게 하겠다는 것입니다. 생명을 끊는 자는 사단입니다. 그래서 예수께서 베드로에게 " 사단아!" 라고 말씀하셨겠지요.

또한 하나님께서는 왜 하필이면 종교지도자들로 하여금 예수를 죽이게 하셨을까요? 강도를 통해서는 안되었을까요? 대제사장,바리새인,서기관들은 구약성경에 대해서 가장 해박한 지식을 갖고 있었던 자들인데 결과를 놓고보면 그들은 결국 성경을 잘못 알고 있었다는것입니다. 그래서 그런일을 저지를 수밖에 없었던 것이지요. 잘알고 있다는 착각과 교만이 그런 사고를 친것입니다. 오늘날도 마찬가지입니다. 성경을 잘 모르고 있으면 자신도 모르게 예수님을 죽이는 "사단"이 되어버리는 것입니다.뿐만 아니라 생명의 근원을 끊음으로 인해서 자신도 그리고 세상도 구원과 생명으로부터 끊어버리는 자가 되어 버리고 맙니다.
그런데 더 나쁜 자들도 있습니다. 아예 알지도 듣지도 못하면서 예수님을 핍박하는 자들입니다. 바로 "공산주의자" 들이지요. 요즘은 " 사회주의자" 니 " 인권주의자" 니 " 여성주의자(,페미니스트)" 니 하면서 세상을 어지럽히는 자들이 바로 그들입니다. 이들은 자신도 그리스도의 생명에서 끊어버림은 물론 많은 사람들의 영혼을 하나님의 생명의 역사로부터 기회를 빼앗는 악날한 사단들입니다.
이들로 부터 우리를 지키고 교회를 지키고 나라를 지켜야합니다.
우리가 먼저 사단이 되지맙시다.

" 그런즉 너희는 하나님께 순복할찌어다.마귀를 대적하라. 그리하면 너희를 피하리라."(약4:7)


    
266    복에 환장한 나  
이길수
20.06.04 56
265    Be exalted  
이길수
20.05.13 75
264    다윗의 기도와 우남 이승만의 기도  
이길수
20.05.07 93
263    오장육부  
이길수
20.04.22 60
262    배신자  
이길수
20.04.04 83
261    네가 완전히 미쳤구나!  1
이길수
20.03.07 170
260    네 손을 내밀라!  
이길수
20.03.06 61
259    同床異夢(동상이몽)의 결과  
이길수
20.02.26 114
258    그러할지라도..(인간의 안색은 변할지라도 ..)  
이길수
20.02.19 100
257    여호와께서 과연 여기 계시거늘.  
이길수
20.02.15 58
256    어떤자가 하나님을 대적하나  
이길수
20.02.14 53
255    이토록 치밀하실수가...  
이길수
20.02.08 83
254    따지지 마라. 내가 원하는 믿음과 너의 믿음은 차원이 다르니까..  
이길수
20.01.22 104
253    삶과 죽음의 이유는 같을 수 있다  
이길수
20.01.20 65
252    이들을 어찌하랴?  
이길수
19.11.25 126
251    우리 속의 미시감(jamais Vu) 과 기시감(deja Vu)  
이길수
19.11.19 132
250    나도 악한일에 참예하는 자이다  
이길수
19.10.23 137
249    십자가의 원수  
이길수
19.10.23 88
248    내눈을 내가 찌르다.  
이길수
19.09.23 155
247    너는 누구를 위하느냐? 너희가 섬길자를 오늘 택하라.  
이길수
19.09.11 126
1 [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JY